쩐의 전쟁 “9월 선물옵션 동시 만기일” 전투 준비는 이미 구축 완료, 변동성은 황금어장

쩐의 전쟁 “9월선물옵션동시만기일” 전투 준비는 이미 구축 완료,변동성은 황금어장.
 
어제 첫 기고 글에서 “「선물, 옵션, ELW」 파생시장을 알아야 돈이 보인다“ 강조해 드린 바 있습니다. 한국 시장은 K200 지수선물을 기초 자산으로 옵션, ELW 등 기타 파생 상품을 만들어 낸 것이니 당연히 K200 선물의 흐름을 읽어야 주식시장의 흐름을 읽을 수가 있습니다.

K200 선물은 코스피 200, 쉽게 말해 시총 1등 삼성전자부터 200등까지를 기초 자산으로 만들어진 파생 상품입니다. 대부분의 개인투자자가 알고 계실 것이라 생각하지만 안타깝게도 알고 계신 투자자가 100명 중에 한 분 정도 아는 수준이니 외국인들 입장에서 보면 한국 시장이 딱 가지고 놀기 쉬운 시장이 되겠지요. 그나마 기관투자자들이 대응을 하지만, 이 친구들은 그냥 한마디로 월급쟁이들이라 뭐 그냥저냥 흘러 가는 대로 그럭저럭 대응하는 수준이라고 보면 틀림이 없습니다. 요즘은 그나마 저와 같은 사람이 선물옵션, ELW 등 파생시장이 중요하다고 떠들어 준 덕인지 개인 투자자들이 똘똘해지고 있다는 점은 참으로 고무적입니다. 월급쟁이 기관투자자들은 각성하기 바랍니다.

작일(9월 1일, 수요일) 종가 기준으로 외국인들의 선물 순매수 23조 2천억, 순매도 22조 7천억, 4천 3백억 순매도입니다. 코스피 외국인 순매수도 2조 7천억, 2조 9천억, 대충 계산해도 거래 대금이 10배 수준입니다. 선물 1계약당 지수 x 25만 원이니 현 선물지수 기준 1억 수준, 몇 천 원짜리 사고파는 소액 개인 투자자들은 상대가 안 되는 돈 놓고 돈 먹고 잃는 쩐들의 전쟁터입니다.

저렇게 많은 돈을 일일이 손가락으로 자판 두드려가며 매수, 매도할 수도 없으니 프로그램으로 매매를 할 수밖에 없겠지요. 기초자산이 1등부터 200등까지로 만든 것이니 당연히 개별 종목에 영향을 줍니다.

외국인들의 파생시장의 포지션 변화를 보면 시장의 흐름을 읽을 수 있습니다.
야들이 메이저이니 당연히 야들의 흐름을 읽어야 합니다. 선물은 현물보다 앞서 나가는 것이니 앞으로의 시장도 미리 예측할 수 있습니다.

외국인들의 선물 포지션 변화를 보면 작년 6월부터 선물 순매수를 이어 왔습니다. 코로나19로 박살이 난 시장이 서서히 방향을 타기 시작한 것이지요. 그러다 작년 11월 말부터 시장은 급격한 변화가 시작되었습니다. 그동안 선물 순매도만 했던 증권 애들을 중심으로 기관투자들이 급격하게 선물 순매수 전환하면서 시장은 코스피지수 2,450에서 3,150구간까지 700포인트 수직으로 상승을 했습니다. 한마디로 기관투자자들이 외국인 물량을 비싸게 받아 주고 치고 올라간 것이지요. 당연히 똘똘한 외국인들 살살 털어 내면서 거금을 챙겼습니다. 기관투자자 월급쟁이들이 일단은 돈을 상납한 꼴로 보였지만 야들은 기본만 하는 월급쟁이들이라 3,150~3,250구간에서 욕 안 먹을 정도로 챙기며 페이스 유지 중입니다. 

차트,코스피예상
차트,코스피예상




이와 같이 선물 시장의 영향으로 시장은 급상승 코스피지수 3,100~3,200을 오락가락하면서 눈치를 보다, 최근에 재미있는 변화가 감지되고 있습니다.

외국인들은 올해 1월부터 5월 말까지 코스피지수 3,050~3,200구간에서 월급쟁이 기관 투자자들이 상납한 것, 야금야금 선물 순매도 차익 실현하면서 룰루랄라 즐겼습니다. 5월 말까지의 흐름을 보면 올해 상승장은 끝난 분위기로 보였습니다. 그러나 5월말부터 외국인들이 순매수 전환하면서 시장은 3,300을 올라탔다 최근 급격한 변동을 주고 있습니다.

재미있는 변화는 8월 시장입니다. 5월 말부터 선물 순매수 전환했던 외국인이 다시 7월 장 순매도, 순매수의 규모를 올해 사상 최대로 크게 올리고 있다는 점입니다. 선물시장에서 순매수 3조~4조면 거래대금으로 치면 50조 원 규모, 어마무시한 금액입니다.

차트,선물누적
차트,선물누적



여기서 체크해 둬야 할 포인트가 있습니다. 외국인들이 5월 말부터 순매수 전환하면서 끌고 올라간 지수대가 3,150~3,300구간이란 점을 기억해 둬야 합니다. 앞서 언급해 드렸지만 700포인트 수직으로 당겨 올라간 애들이 월급쟁이 기관투자자들, 코스피지수 3,150구간. 즉, 코스피지수 3,150을 외국인 투자자들이나 기관투자자들 같은 메이저들은 저점으로 보고 있는 것입니다. 이하는 꼬랑지 구간입니다.

다시, 외국인들을 보면 순매수 기준 3조~4조 원대로 들었다 놨다 하는 구간의 글로벌 시장의 변화를 함께 체크해 봐야 합니다.

가장 큰 변화는 중국공산당의 규제입니다. 지금 바이든 정부의 대중국 대결 구도와도 맞물려 있습니다만 길게 들어가면 머리 아프고, 어쨌든지 간에 소프트뱅크 손정의 회장의 중국 투자 축소가 모든 상황을 정리해 준다고 볼 수 있습니다. 이때의 외국인들 선물의 움직임을 보면 하루 이틀 동안 3~5조 순매수 엄청난 변화를 주면서 코스피지수 3,300을 훌쩍 넘어 쉽게 3,400을 넘어가는 흐름을 기대 할 수 있었지만 10거래일 동안 코스피지수 3,050구간을 다녀 오는 극한 변동을 주고 있습니다. 또 체크해 둬야겠지요. 코스피지수 3,050 올 초 외국인들이 1월부터 5월까지 순매도로 챙긴 구간 3,050~3,200의 저점이 3,050이란 점을 반드시 기억해 둬야 합니다.

다시 위에서 언급한 메이저들의 저점 3,150구간에서 살짝 심리적으로 건드릴 수 있는 3,100을 이탈시키면서 하방 풋옵션으로 챙길 만큼 챙겼지만, 구간의 저점은 깨지 않았다는 점입니다. 역시나 저점은 3,150구간이 되는 것입니다.

달러/원 환율도 이 기간 변화가 있었습니다. 1,140~1,150원대로 1월 대비 점진적인 원달러 약세 기조를 유지하다 8월부터 1,180원대로 급격하게 올라갔습니다. 큰 돈들이 움직이는 전조 징후가 감지되고 있는 것입니다.

차트,원달러환율
차트,원달러환율




정리해 보면 이머징 마켓에서 중국 비중 축소는 현실이 되고 있습니다. 최대의 수혜국 중 하나가 한국 시장, 대만 시장입니다, 당연히 반도체 전쟁의 핵심국가이니 말입니다. 글로벌 펀드의 이머징 마겟의 중국 비중 축소는 한국 시장, 대만 시장의 비중 확대로 이어질 것입니다.
 
외국인들 입장에서 보면 풍부한 유동성을 바탕으로 현금 인출기 한국시장의 원달러 환차익의 덤을 얻을 수 있고, 뭉치돈을 안전하게 넣었다 뺐다를 할 수 있는 한국 메이저 기업들(삼성전자 (KS:005930),SK하이닉스 (KS:000660),네이버(KS:035420), 카카오 (KS:035720), LG화학 (KS:051910), 현대차 (KS:005380))의 기초 체력이 워낙에 좋으니 안심하고 즐길 수 있으니 말입니다.
 
“9월 선물옵션 동시 만기일” 재미있는 결과를 가져다 줄 것으로 예상합니다.

시장 변동성은 언제나 황금어장이니 말입니다. 요즘 「선물, 옵션, ELW」 파생시장은 하루에 적게는 50~70%, 많게는 100~200%, 며칠 동안 500~1,000%의 수익이 왔다갔다 하는 황금어장인 것입니다.

물고기 가두리에 가둬 두고 키워 먹는 재미가 외국인 입장에서는 쏠쏠하겠지요. “9월 선물옵션 동시 만기일” 예측은 다시 며칠 내로 올려 드리겠습니다.
 
<주식투자의신>
“카더라를 믿지 말고, 데이터를 믿어라. 모르면 물어보고,궁금하면 확인해라!!”
주식투자는 현물(저축)+ 선물, 옵션, ELW(단타)